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포토그래퍼를 위한 여행 카메라가방.. 연쇄지름마 '픽디자인 트래블 백팩 45L' 11월 한국에 출시!!
    뉴우우우우스/테크 뉴스 2018.11.02 21:14

    또 그분이 오셨다.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하고 있는 PeakDesign은 그들만의 독특한 설계 방식이 들어간 제품을 클라우드 펀딩 사이트로 통해 전 세계의 카메라맨들에게 알렸습니다. 특히, 카메라를 가방끈이나 허리춤에 달아주는 캡쳐 클립은 야외 촬영이 잦은 카메라맨들에게는 필수로 사야 하는 아이템으로 자리매김할 경지에 이르렀습니다. 이들의 가방들도 굉장히 매력적입니다

    미래지향적이면서 캐주얼함이 더해진 디자인에 사로잡혀 개인적으로 캡쳐클립은 가장 최신 모델까지 구매했으며, 가방은 에브리데이 메신저, 에브리데이 슬링, 에브리데이 백팩... 나오는 즉시 필수 렌즈마냥 질러댔습니다. 이들 브랜드의 최고의 강점은 한마디로 잘생겼다!입니다. 대다수의 카메라 전문 가방은 기능성을 추구한 나머지, 보이는 외부 디자인이 다소 투박하다는 것입니다.

    픽디자인은 디자인 감성을 더불어 넣은 것은 물론, 많은 제품들이 꽉꽉 들어가는 유동적인 파티션과 그리고 방수 기능까지 더해 까다롭다고 소문난 카메라맨 소비자들을 끌어들이는 데에 성공했습니다. 저도 여기저기 해외와 국내의 행사들을 다니며, 스타일에 신경 쓰는 카메라맨 분들이 이 브랜드를 애용하는 것을 많이 보았습니다. 대부분 다 하시는 말씀을 들어보면... 양복에 입어도 참 어울리는 가방이라서 쓴다는 것입니다.

    이구동성이지만 이 브랜드의 단점이 아닌 단점이 있으니... 명품스럽게 엄청난 가격과 그리고 한 번이라도 제품을 만지면.. 그 사람을 연쇄지름마로 만든다는 것입니다. 처음에는 혀를 내두르고 등을 돌리고 가지만.. 어느새 정신을 차리면 이미 결제를 해버리고 픽디자인 제품이 손에 쥐고 있다는 겁니다. 그만큼 연쇄지름마를 부르는 무시무시한 브랜드라는 것임은 지금도 여전하다는 것입니다. (이젠 익숙함)













    이 매력적인 브랜드가 이번엔 여행자들을 타깃으로 새로운 제품을 공개했습니다. 30L -> 35L -> 45L ... 삼단 변신?을 하는 가방이 공개되었습니다.(뭣이???) 파티션은 '패킹 큐브'와 '카메라 큐브'라는 특수 설계된 파우치로 통해 일반 여행가방에서 전문가 가방으로 원하는 대로 튜닝이 가능하게끔 만들었습니다. 거기다 기내 반입이 가능하게끔 크기 조절이 되어 있어서 해외여행이 잦은 분들도 어려움 없이 이용 가능하도록 하게 만들었다는 겁니다.

    파티션이 들어간 카메라 파우치는 어떻게 사용자가 구성하느냐에 따라 원하는 대로 튜닝이 가능하고, 패킹 파우치는 작은 모델 기준에서 10벌이나 넣을 수 있다는 겁니다. 이 두 가지만 구입해도 캐리어에 따로 넣어 써도 될 만큼 편리해 보입니다. 거기다 픽디자인 스트랩까지 달면 임시라고 하지만.. 가방까지 쓸 수 있다니... 이 부분에서 한 번 더 끌립니다..








    이미지만 봐도 바로 알아챌 것입니다. 장비 때문에 안 그래도 무거워 죽을 판인데 잠시라도 안전하게 그리고 편하게 쓸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체력이 아껴지는지 현장을 뛰어본 카메라맨 분들은 아실 겁니다. 기존에 있던 종특의 '옆구리 카메라 꺼내기!'는 여전히 할 수 있습니다.

    카메라 스트랩을 집어넣을 수 있어서 잠시 가방을 어디다 놓거나 보관할 때 편하고 거기다.. 캐리어에 꽂을 수 있다는 겁니다. 그리고 당연히.. 이 제품은 방수라고 합니다. 픽디자인 패브릭을 써보면 다들 아시겠지만.. 오랫동안 막 써도 그리 변하지 않는 튼튼함을 자랑한다는 것입니다.








    http://www.pnpshop.co.kr/product/detail.html?product_no=407&cate_no=110&display_group=1


    제품에 대한 자세한링크




    국내 정식 수입사 '피앤피솔루션'에서 선주문으로 해외하고 큰 차이 없는 가격에 이벤트로 개시했습니다. SNS 공유 이벤트도 하고 있으니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래서? 살거냐? 라고 질문하시면...

    패킹 큐브와 카메라 큐브는 일단 확정이다! 라고 하겠습니다. 얼마 전에 니콘 카메라와 렌즈을 처분하고 조명도 새로 갈아엎어야 하기 때문에 당분간은 수위 조절(?)이 필요한 단계입니다.

    (그러고도 뒤늦게 후회하고 지르겠지)






    사진출처: 픽디자인 홈페이지, 유튜브





    댓글 0

Copyright © 2017 Bigheadfiler All right reserved